아이디 저장
1940's 인천여고모습
 
 
 
 
 
 
 

> 동창한마당 >자유게시판

*남을 위한 배려*
작성자 : 김용숙(56회)

등록일자 : 2018-01-08 15:36
조회 : 307
파    일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남을 위한 배려*



제법 오래된 이야기가 되겠는데... 


가난한 학생이었던 마틴(Martin)은 

조그마한 도시에 있는 작은 대학에서

입학 허가서를 받았습니다.


그는 학비를 마련하기 위해서 

일자리를 찾아 나섰고,

동네에서 가까운 곳에 있는 

온실 재배 농장의 현장 감독이
 
그 마틴의 사정을 듣고서 그곳에다 

일자리를 마련해 주었습니다.

 
농장의 인부들은 점심시간이 되면, 

농장 한편에 있는 커다란 

나무 밑에 둘러앉아서 점심을 먹었지만

 
형편이 어려워서 점심을 싸 오지 못한 마틴은 

조금 떨어진 다른 나무 그늘 밑에서 

그 시간을 보내야 되었습니다.

 
그런데 그 때 현장 감독의 

투덜거리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젠장, 이놈의 마누라가 나를 코끼리로 아나? 

이렇게 많은 걸 어떻게 다 먹으라고 싸준 거야?

이봐, 누구,
 
이 샌드위치와 케이크 좀 먹어 줄 사람 없어?”

 
그리하여...

마틴은 현장 감독이 내미는 

샌드위치와 케이크로 배를 채울 수 있었습니다.


현장 감독의 불평 섞인 하소연은 매일 이어졌고... 

그 덕분에 마틴은
 
점심때 마다 식사를 할 수 있었습니다.


봉급날,

마틴은 급료를 받기 위해 사무실로 들어갔고, 

급료를 받고 나오면서, 그곳의 경리 직원에게 

 
“현장 감독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해주십시오.

 
그리고 감독님 부인의 샌드위치도 정말로 

맛이 있었다고! 전해 주십시오.” 라고 말하자...

 
경리 직원은 놀란 눈으로 이렇게 되묻는 것이었다.


“부인 이라니요? 

감독님의 부인은 5년 전에 돌아 가셨는데요. 

감독님은 혼자 살고 계시 답니다,

부인을 그리워하시면서...” 

 
“... ???”

(퍼온 글)

작성자 : 오동순(46회)
    등록일자 : [01/08 18:42]
용숙님,
현장감독의 인격을 느낍니다.
만일 감독이 마틴을 친절히
단순히 점심을 같이 먹자했다면
배고프기에 먹긴 먹었겠지만
편한 마음은 아니였다 생각되요.

언제나 처럼 좋은 미담 올려주셔
감사합니다.
독감이 극성이라던데
감기와 친한 용숙님,
특히 조심하세요.
작성자 : 오미례(61회)
    등록일자 : [01/08 22:14]
오오
정말 가슴 찡한 현장감독님의 배려에
콧등이 괜시리 시큰
가슴가득 물결이 밀려옵니다

듬직한 무게감의 현장감독님
곰살맞지도 않았을 터일듯한 말투
그러나 그마음 씀씀이는 정말
오오 눈물겨운 사랑의 내음새

사랑하는 사람을 떠나보내본 사람만의
아름다운 배려일수도 있겠구나 하면서도

옴마야
근데 왜 이리도 가슴이 아픈지요
부인을 잃으신 그분이 ㆍㆍ

에구
걱정도 팔자입니다만
아프네요

슬프고 아름다운 이야기~~~^^♡
작성자 : 김용숙(56회)
    등록일자 : [01/09 09:45]
오선배님

배려의 또 다른 이름은
"조금 더" 이레요
우리 모든 것에 "조금 더" "조금 더"
더불어 사는 세상이 되길 바래 봅니다

감사드립니다

추운날씨
건강하세요

올해는 감기하고 말다툼해서
안올거에요 ㅎㅎㅎ
(존심 있으면...)

좋은 꿈 꾸세요^*^
작성자 : 김용숙(56회)
    등록일자 : [01/09 09:54]
오회장님

친절한 마음가짐의 원리,
타인에 대한 존경은
처세법의 제일 조건이라는데
농장의 현장 감독이 딱 이네요
정말 멋있는분 맘에 들어요

근래의 기업의 회장님들
배려는 못할망정
갑질좀 하지 마이소~~~~

웬지 미음이 찡하지만
우리 모두 저리만 살면 좋겠네요

감사드리며
추워지고 눈이 조금 내린 날씨에
미끄러운 길 조심하며
내일 보아용^*^
작성자 : 조춘재(49회)
    등록일자 : [01/12 21:01]
날씨가 너무 추우니
용숙님의 훈훈한 이야기들이 더욱 감동입니다

배려의 또다른 이름,
조금 더~
맞는 얘기입니다

조금만 더 생각하고
조금만 더 친절하고
조금만 더 참고

아름다운 세상은 멀리 있는게
아닌데~~~
실천하는데는 너무 인색하네요

고마워요
따뜻한 후배님^*^
작성자 : 김용숙(56회)
    등록일자 : [01/14 11:01]
조회장님

-이해 받고 싶으면 먼저 이해하고
-존중 받고 싶으면 먼저 존중하고
-배려 받고 싶으면 먼저 배려하라

명언 실천에 노력하겠습니다

날씨가 한결 따뜻해졌네요
그래도 더욱 더
감기 조심하세요
요 유행은 안 따라도 되니까요

감사드립니다^*^
꼬리말

현재 /최대 1500byte(한글 750자, 영문 1500자)  
감격스러운 장학위원회 임무완수! *생신 축하 딱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