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저장
1930's 인천여고모습
 
 
 
 
 
 

> 문화/예술 >글사랑

사랑을 지켜가는 아름다운 간격/ 칼릴 지브란
작성자 : 정영희(56회)

등록일자 : 2017-07-16 13:11
조회 : 239
파    일 : 첨부된 파일이 없습니다.


사랑을 지켜가는 아름다운 간격 / 칼릴 지브란


함께 있되 거리를 두라
그래서 바람이 너희 사이에서 춤추게 하라
서로 사랑하라
그러나 사랑으로 구속하지는 말라

그보다 너의 혼과 혼의 두 언덕 사이에
출렁이는 바다를 놓아두라
서로의 잔을 채워 주되
한쪽의 한 잔만을 마시지 말라

서로의 빵을 주되
한쪽의 빵만을 먹지는 말라
함께 노래하고 춤추며 즐거워하되
서로는 혼자 있게 하라

마치 현악기의 줄들이
하나의 음악을 울릴지라도
줄은 서로 혼자이듯이
서로 가슴을 주라
그러나 서로의 가슴에 묶어두지는 말라

함께 서 있으라
그러나 너무 가까이 서 있지는 말라
사원의 기둥들도 서로 떨어져 있고
참나무와 삼나무는 서로의
그늘 속에선 자랄 수 없다




작성자 : 홍정일(49회)
    등록일자 : [07/16 14:28]
서로 함께하되
때론 혼자의 시간을 가져라

마음을 일깨워 주는 좋은 시
고맙습니다^^
작성자 : 정영희(56회)
    등록일자 : [07/17 06:50]
인간관계에서도 중도가 가장 어려운 것 같습니다
불가근 불가원할 수 있다면 문제는 일어나지 않겠지요

,,,이해없는 사랑은 폭력이라 하던가요 ㅎ

들러주셔서 감사합니다
평안하세요 ^^*
작성자 : 노순희(53회)
    등록일자 : [07/19 21:28]
정영희 후배님
우리 얼굴 본지가 한참 됬네요
선선해지면 만나야죠..휴 ~ 너무 더워서리
좋은 글 잘 읽으며 생각도 하게 되네요
감사합니다.
작성자 : 정영희(56회)
    등록일자 : [07/20 21:32]
노선배님 !
행사 사진 올리시랴
각 방 살피시랴 바쁘시지요? ^^*

음방에 동영상이 거시기 ㅎㅎ
폰에선 누가 만졌는지 열리든데
글꼴이 달라졌어요
점검해 주셔요

고맙습니다
더위 지나고 뵙겠습니다 ^^
평안하세요 _()_
작성자 : 오미례(61회)
    등록일자 : [08/10 16:18]
함께 있되 거리를 두라
그래서 바람이 너희 사이에서 춤추게 하라

얼마나 멋진 표현인가

사람과 사람 사이에 바람
일과 일 사이에 바람
번민과 번민 사이에 바람이라는

전혀 별개의 존재를 배치해 주는것은...

칼릴 지브란
이름처럼 사람도 멋진
사색의 장에서는 더욱 더 멋진

그대여
오늘 우리가 그대를 먹습니다^^
꼬리말

현재 /최대 1500byte(한글 750자, 영문 1500자)  
마음씨가 착한 사람들 풀꽃처럼 그냥 살면 됩니다 / 법륜